근로자의 문화외침 가요, 연극, 미술, 문학 근로자 종합 문화예술축전

예술제소개

고용노동부와 근로복지공단 그리고 KBS한국방송이 함께 마련한 근로자 문화예술제는 1971년 5월 10일 노동부가 이땅에서 일하는 나이어린 일꾼들에게 삶의 보람과 꿈을 심어주기 위해 '여자와 소년근로자 생활수기 현상공모' 라는 다소 긴 이름의 행사를 펼친 것이 그 씨앗이 되었습니다. 이후 1980년 3월 10일 근로자의 날을 맞아 대구지방 노동청이 서예, 공예, 수예 3개 부문에 걸쳐 관내 여성 근로자의 출품작을 받아 '근로자 여성 연합작품 전시회 및 바자회'를 연 것이 계기가 되어 같은 해 11월 서울 세종문화회관에서 제1회 노동문화제가 탄생하게 되었습니다. 1980년 11월 '제1회 노동문화제'(미술분야)가 개최된데 이어 1986년 부터는 근로복지공단과 KBS한국방송이 공동으로 노동 문화제를 개최하여 왔으며, 1992년 1월 노동문화제에서 '근로자 문화예술제'로 명칭을 변경하고 참가대상을 모든 근로자로 확대(5인 이상 사업장에서 1인 이상 사업장)하여 실시해 오고 있습니다.

예술제 목적

근로자에게 다양한 문화예술활동의 장 마련으로
근로자의 정서 함양과 삶의 질 향상에 기여,
건전한 노동문화 창출로 창의적 여가활용 유도와 근로의욕 증대,
노사간 문화공감대 형성을 통항 노사화합 도모

예술제 연혁

  • 198011월제1회 노동문화제 '미술분야' 개최(고용노동부 주최)
  • 19815월문학분야 신설, 국무총리상 제정(제2회)
  • 19835월수상자 산업 및 해외문화 시찰 신설
  • 19855월음악분야 한국경영자총협회 주관,KBS '근로자가요제'란 타이틀로 방송(제6회)
  • 19869월노동문화제 '미술·문학' 사업이관(고용노동부→근로복지공사)
  • 19875월국무총리 지시 제14호에 의거 행사주최기관 변경 (고용노동부 → 근로복지공사)
  • 198810월연극분야 신설(제9회)
  • 199010월음악분야 주관기관 변경(한국경영자총협회 → 한국방송공사)
  • 19924월명칭변경 노동문화제 → 근로자문화예술제(제13회)
  • 19937월음악분야 주관기관 변경한국방송공사 → KBS문화사업단(제14회)
  • 19965월부대행사 '근로자백일장', '노사한마당음악제' 신설
  • 19966월대통령상 신설(국무총리상에서 격상)
  • 19987월국무총리상 부활
  • 200012월근로자문화예술제 21년사 발간
  • 20021월참가대상 확대 (6월 이내 실직자 및 산재요양 승인된 자 포함)
  • 20022월근로자문화예술제 추천작가제도 신설
  • 20053월행사 전분야 일괄 위탁운영 실시(KBS미디어)
  • 20071월참가대상 변경(재직근로자 및 산재로 요양중인 자)
  • 20071월문학분야 4개 부문으로 통합
    (단편소설 및 콩트를 1개 부문으로 통합)
  • 20112월제32회 근로자문화예술제
  • 20122월제33회 근로자문화예술제
  • 20132월제34회 근로자문화예술제(시조, 동화, 시나리오 분야 도입)
  • 20142월제35회 근로자문화예술제 (ARS, UCC 접수 도입)
  • 20152월제36회 근로자문화예술제(디자인, 캘리그라피, 단편드라마 분야 도입 /
    회화부분 민화 추가, 문학부분 콩트 삭제)
  • 20162월제37회 근로자문화예술제